쉽지않은 앤트맨 불매운동



'앤트맨&와스프' 가 개봉 일주일만에 300만을 넘기며 전작의 흥행을 깨고 순항중입니다.

'어벤져스 - 인피니티 워' 의 오역 사건과 그에 따른 관객들의 불만, 그리고 앤트맨 개봉 전까지 이어졌던 보이콧의 분위기가 정말 심상치 않았는데 

막상 개봉하니 흥행에 타격을 입히진 못한듯 보입니다. 뭐 물론 지금 불매중이신 분들이 보셨다면 더 일찍 300만 돌파 했겠죠.

저는 여론이 시끌시끌 했었던걸 쭉 보면서, 진짜 흥행에 어떤 영향이 미칠려나 궁금했었는데 찻잔속의 태풍이었던거 같습니다.

'보이콧 머하러 하냐', '보는 사람이 개돼지호구다' 로 나누며 잘잘못을 가리려는 글은 아니고
 
'오역 때문에 보이콧 하기가 왜 힘든가' 에 대해 생각을 좀 해봐서 적어보려고 합니다.






1. 대중들은 생각보다 오역을 크게 신경 쓰지 않는다.


인터넷에서는 크게 노발대발 하고 페이스북 마블페이지 에서는 번역가 퇴출 확정까지 '화나요' 아이콘 누르기도 진행 되었거든요

근데 그렇게 심각하게 영화 보는 사람이 많지 않아요. 영화 한번 보고, 그걸로 그만인 사람들이 더 많고

조금 찾아보고 아 오역이었네? 라고 정보알고 마는 사람들이 더 많지, 커뮤니티에서 논쟁을 펼치는 사람들은 드뭅니다.






2. 어쨌든 전체 영화 내용이해는 된다.


정말 '엔드게임' 같이 처참한 오역이 나오더라도 영화 자체의 내용 이해에는 무리가 없습니다.

번역 때문에 우리가 본 타노스는 실패를 해놓고도 자기 사상을 밀고나가는 놈이 되었지만

결국 영화 전체로 봤을때 오역들로 인해 못볼 상황은 안나왔습니다.

원어민수준으로 영어를 구사하며 자막고 대조하고 집어내지 못하는 이상 결국 큰 줄기만 이해 되면 

특히나 대사 처리보다는 액션이 중점인 영화라면 더더욱 오역이 영화 감상에서 차지하는 부분은 크지 않으니까요.




3. 번역가 한명이 한 프랜차이즈만 맡는게 아니다.


음...그 번역가의 작품을 찾아다니며 온 국민이 보이콧을 하지 않는이상....솔직히 배급사 입장에서 신경을 쓸까요?

다른 문화, 다른 언어, 촉박한 시간내에 무난하게 일처리가 빠른 번역가가 있다면 회사에선 그런 사람을 쓸겁니다.

그리고 그 분이 직접 이야기 했듯, 인맥이 중요한 번역계에선 이미 입지가 굳어졌겠죠





4. 흥행에 실직적인 영향을 주는건 영화의 완성도.


재밌는 영화는 보러갑니다. 이젠 믿고 보는 마블은 더더욱 그렇죠

번역의 완성도가 구려도, 영화 자체의 완성도가 좋으니 번역은 그냥 옥의 티 라고 생각하게 될수 있습니다.

앤트맨이 흥행을 못했다면, 그건 번역가 때문이 아닌 영화가 재미없어서 일겁니다.

솔직히 앤트맨은 재미없어도 흥할 영화 입니다. 10년간 다른 영화와 연계되며 쌓아온 시너지가 어마어마 하니까요.

'토르: 다크월드'도 흥했는데 '앤트맨과 와스프'가 이 망하겠습니까.

번역때문에 재관람 못한다고 불평이 많았던 인피니티 워는 천백만을 넘겼잖아요.

영화가 지나치게 반사회적이지 않은 이상 사람들은 보러갈테니까요.








그 번역을 옹호하려고 글을 쓴건 절대 아닙니다만 오역 잡겠다고 팬들이 지적했다가 틀리는 경우도 왕왕 있었습니다.





예고편만 나왔을때 나온 자막 지적과 그에 동조했던 사람들

영화를 보니 사실 이건 맞는 번역 이었고




오역이라고 지적받은 오렌지 슬라이스는 문화를 몰랐던 사람의 오지랖이었죠.

잘못을 바로 잡기위한 행동은 좋은데 트집잡기를 위한 부분도 많이 보이는게 사실입니다.

 

다시 말씀드리지만, 보이콧을 하시는 분들의 의견은 존중하며 오히려 보고싶은 영화를 꾹 참으면서 까지 실천에 옮기는건 대단하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그 효과가 미미 하다고 하여 너무 실망하실 것도 없습니다.

오역으로 흥행이 엇갈리기엔 너무 큰 영화 프랜차이즈 였어요.

영화 제목 번역, 촌스럽던 옛날이여 영화

영화 번역/오역등이 이슈인 요즘 극장가 입니다.

오역으로 극의 흐름을 방해하는 번역가 문제와는 별개로

완역/의역으로 개봉했던 외화들이 요즘엔 그냥 음역으로 번역해 버리는 일이 더 많아졌습니다.

요즘에도 없는건 아니지만 예전에 비하면 줄어든게 느껴지곤 합니다.

한글로 번역이 되어 있을때는 제목만으로 외국영화내용을 유추할수 있었기도 했고, 

때론 의역과 원본이 주는 다른 의미를 찾는 재미? 도 있었는데

요즘은 일본의 가타카나 표기 하듯 음역이 난무하는 제목을 걸거면 차라리 영문으로 내걸지 싶기도 하더라구요.



아래는 번역이 잘되고 안되고를 떠나서 그냥 생각나는대로 번역된 영화들을 모아 봤습니다.







원제 - Blue Streak , 1999







원제 - Lost In Translation , 2003





원제 - Ghost , 1990





원제 - Night At The Museum , 2006




원제 - Frozen , 2013





원제 - Shallow Hal , 2001






원제 - Mean Girls , 2004



원제 - Home Alone , 1990




원제 - 50 First Dates , 2004





원제 - The Fast And The Furious , 2001







원제 - Groundhog Day , 1993


원제 - The Girl Next Door , 2004




원제 - Dead Poets Society , 1989




원제 - Legally Blonde , 2001



원제 - Basic Instinct , 1992


원제 - MUSIC & LYRICS , 2007


원제 - Charlie's Angels , 2000


원제 - The Hitchhiker's Guide To The Galaxy , 2005 (엄청난 직역...)

혹성탈출

원제 - Monkey Planet , Planet Of The Apes , 1968

사랑이 어떻게 변하니?

원제 - Forgetting Sarah Marshall , 2008

새벽의 황당한 저주

원제 - Shaun Of The Dead , 2004



이 외에도 여러 개가 있을텐데 당장 생각이 안나네요.
 
개인적으로는 외화제목들이 좀더 번역 되어 나오길 바라는 마음에서 정리해 보았습니다.

물론 배급사 입장에선 정말 하기 싫겠지만요 ㅋ....


인랑, 코스튬을 위한 영화일까? 영화

프로텍트 기어의 재현은 멋지다고 봅니다.




다소 갸우뚱한, 왜 이게 한국에서? 스러운 영화인 '인랑'이 7월 25일에 개봉 합니다.

일본 만화, 소설을 각색해서 한국에서 영화로 만든게 많긴 하지만 

아무래도 '인랑'이 가진 그 뒤틀린 대체역사에서 비롯된 '프로텍트 기어' 가 한국을 배경으로 등장 하는건 이질감이 없잖아 있지요.

'프로텍트 기어'가 '인랑'의 아이덴티티 그 자체인건 저도 이해합니다만, 근미래를 다루는 한국에 구식병기를 다루는 특기대..?

그리고 그게 다 독일군 복장...?



의문 투성이인 상태로 인랑의 제작기 영상을 보았는데, 이제 코스튬에 대해서는 신경을 끄려고 합니다.

영화속의 한국은 경찰들도 한국 경찰복이 아니고 유럽, 미국 경찰복을 입혔더라구요.

그냥 딱히 설명은 안되었는데 그런 복장을 입게 된 평행 세계의 한국이다...라고 생각하는 게 편할듯 합니다.


http://tv.kakao.com/v/386960982

6: 21 의상에 제약이 없었다는 의상감독님 인터뷰









그럼 이제는 과연 통일직전 혼돈의 남한을 어떻게 묘사했을지만 궁금해지는군요.

코스튬은 둘째치고 저 이야기 소재 자체도 풀어내기 힘들테니, 기본 줄거리만 탄탄하다면야, 프로텍트기어는 훌륭한 양념이 될것이고

부실한 서사구조라면 '인랑'과 '프로텍트기어'는 없느니만 못한 코스프레 영화가 되는거겠죠.





 
핫토이 케르베로스 판저 야거 그냥 자랑용 ㅇㅇ

아이오아이 보고싶다. 연예인


프로듀스48 첫방때 잠깐이라도 나와주려나

다 해체하고 입덕한 흑우는 팡팡 울어욧ㅠㅠ

데스스트록: 왜 날 데드풀이라고 생각하는거야? (틴 타이탄 고! 극장판 예고편) 영화

데스 스트록 등장


???: 거기 멈추시지!!!










틴 타이탄 고 극장판 예고편에서 나오는 데스스트록의 설움....

그리고 거기에 달린 답글 하나





워너한테 박제당한 레이놀즈 갓

이미지 출처는 한반지 자막 예고편 캡쳐했읍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통계 위젯 (화이트)

15100
1476
159668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9